상단여백
HOME 건강
제이웰바이오팜, ‘제주 특산자원 황칠나무를 이용한 숙취해소제’ 본격 산업화

농업회사법인 (주)제이웰바이오팜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원으로 황칠나무의 재배방법과 산업화 활용을 위한 표준화된 원료 가공기술 연구를 완료하여 그 연구 성과물로 황칠나무농축액을 개발, (주)비엔텍과 공동연구로 혈중 알코올 농도 저해 효과를 확인했으며 그 연구 결과는 한국키틴키토산학회지 학술논문에 최종 게재 승인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또한 농업회사법인 제이웰바이오팜과 비엔텍은 숙취해소 효과가 확인된 황칠나무농축액과 우리나라 고유의 약용자원인 홍삼과 가시오가피를 이상적으로 배합하여 ‘천년황칠 삼보진’을 개발하여 산업화하였다.

제이웰바이오팜 김용재 연구소장은 자사의 제주도 표선면과 애월읍의 농장(약 20만평) 재배중인 15년 이상된 성목 7만여 그루에서 채취한 황칠나무 가지와 잎의 원료 가공기술 표준화 연구를 완료하였으며, 외도동 농장에서 황칠나무 씨앗 발아 연구와 가시리 농장에서 어린묘목 재배방법 표준화 연구를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이러한 표준화된 원료 가공기술로 생산된 ‘황칠나무농축액’을 황칠나무 연구에 대한 전문가인 비엔텍 중앙연구원 김선오 원장과 공동연구로 숙취해소 효과를 확인하였으며, 홍삼과 가시오가피 농축액을 최적화된 배합비율로 혼합하여 간편하고 효과 빠르게 섭취할 수 있는 스틱 포장형 제품을 개발하게 되었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동물실험을 통해 ‘황칠나무농축액’은 혈중 알코올 농도를 감소시키는 효과뿐만 아니라, 숙취와 간 손상의 주요 물질인 아세트알데히드를 효과적으로 제거시키는 효과까지 증명하였다. 아세트알데히드는 술을 마시면 발생하는 발암성 등급 1등급의 유해한 성분으로 이 물질은 음주 후 두통, 구토, 피로와 간 손상을 일으키는 주요 물질로 알려져 있다.

제이웰바이오팜에서는 이렇게 개발된 ‘천년황칠 삼보진’을 제주도에 방문하고 있는 외국인관광객을 대상으로 판매하고 있고,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바이어들에게 그 효과를 검증받았으며 글로벌 제품으로 도약하기 위해 해외 판로 확대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송양주 기자  press@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