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두뇌 건강 측정'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 옴니씨앤에스, MWC 2019 참가
옴니핏 브레인

MWC 2018에서 두뇌 건강 측정 서비스로 관람객과 업계 관계자의 큰 관심을 받은 바 있는 옴니씨앤에스가 올해 또다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마트 헬스케어 벤처 기업으로 참가한다.

지난해 옴니씨앤에스는 관람객들의 뇌파와 맥파를 현장에서 1분만에 측정해 스트레스 정도와 두뇌 건강 상태(객관적인 빅데이터 분석 수치로)를 알려주는 서비스를 공개해 큰 관심을 모았다.

옴니씨앤에스는 2월 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될 MCW 2019에서 두뇌 건강 상태를 알려주는 데 그치지 않고, 두뇌 건강 상태를 개선해주는 신개념 훈련기인 ‘옴니핏 브레인’ 제품을 중점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작년 초 시제품으로 최초 공개해 세계 각국의 바이어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옴니핏 브레인은 지난해 10월 말부터 학업 스트레스를 관리하고 집중력을 향상시키고 싶은 학생들을 위해 유럽 및 한국에 정식으로 출시되어 판매되고 있다.

옴니씨앤에스 김용훈 대표는 “옴니핏 브레인 ‘더집중’을 사용해 본 학생들 중 일부는 시작한 지 일주일만에 집중을 잘하는 방법을 알았다는 후기를 보내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어플리케이션을 업그레이드해 모든 이들이 단순히 어플을 사용해보는 것만으로도 두뇌 훈련의 중요성을 이해해 집중력 개선 효과를 보고, 이 효과를 지속시키기 위해 꾸준히 훈련할 수 있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자신의 두뇌 활동을 확인하면서 스트레스를 낮추고 집중력을 향상시킨다는 개념이 대다수의 한국 사람에게 생소한 만큼, 단순히 인지도를 확대하는 일방향 광고보다 한 명의 만족한 고객을 확보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지속적으로 고객이 체험할 수 있는 활동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해외에는 정신건강 관리와 MBSR 등 마음 챙김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충분히 확대되어 있어, 뇌파(EEG) 측정 헬스케어 기기라는 설명과 시연만으로도 바이어들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한다.

MCW 2018에서는 옴니핏 브레인의 시제품과 서비스 콘셉트에 대한 소개만 일부 바이어 대상으로 진행했고, 그 결과로 한국과 유럽에서 동시에 판매 개시를 하게 되었다면, 이번에는 2018년 말 정식 출시한 모델 시연으로 보다 다양한 바이어들과 구체적인 상담을 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추가로 올 2분기 출시 예정인 ‘더 쉼’ 서비스도 최초로 공개해 옴니핏 브레인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더 집중’이 한 마디로 ‘집중을 잘 하는 두뇌사용법을 알려주고 실행을 도와주는 솔루션’이라면, ‘더 쉼’은 뉴로피드백과 음악 치유라는 기본 기술을 기반으로 ‘두뇌가 효과적으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단잠과 명상 훈련을 도와주는 솔루션’이다.

송양주 기자  press@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