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설악산.지리산.속리산 국립공원에서 '대한독립만세' ...3.1절 100주년 행사일제강점기 사라진 반달가슴곰 살리기...3.1절 100주년 만세 운동
(사진=나우타임즈)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 3.1절 100주년을 맞아 애국 선열들의 소중한 정신을 되새기고자, 3월 1일 11시 ▲설악산 대청봉, ▲오대산 비로봉, ▲태백산 천제단, ▲소백산 비로봉, ▲월악산 영봉, ▲속리산 문장대, ▲덕유산 향정복, ▲지리산 천왕봉 등 백두대간이 지나는 8개 국립공원 정상에서 동시에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국립공원공단 직원과 탐방객이 함께 독립선언문을 낭독하고 만세 3창을 외쳐 100년 전의 함성을 국립공원 정상에서 재현한다.

행사 종료 후 오후 1시부터는 8개 국립공원의 페이스북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설악산을 시작으로 지리산까지 순차적으로 사진을 게시하여 국민들과 함께 공유할 계획이다.

권경업 국립공원공단 이사장은 “100년 전 국립공원에서 이루어진 항일운동의 역사를 국립공원을 방문하는 탐방객과 함께 기념하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라고 밝혔다.

(사진='환경부 카드뉴스' 나우타임즈)

아울러, 국립공원공단은 국립공원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일제강점기로 멸종위기에 처한 반달가슴곰 이렇게 살리고 있습니다’ 카드뉴스도 공개했다.

김진호 기자  linux9i@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