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동네 병.의원도 무인 접수시대...유비케어, '무인 키오스크' 출시
유비케어 키오스크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대표 기업 유비케어(대표이사 이상경)가 병·의원 무인접수 키오스크(KIOSK) 제품을 새롭게 출시했다.

환자들이 직접 접수 및 수납, 처방전 발급을 할 수 있도록 한 무인기기로, 유비케어는 하반기 중 진료비 영수증 등의 제증명발급 기능까지 탑재해 활용도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이상경 유비케어 대표이사는 “병·의원 무인접수 키오스크를 도입함으로써 데스크업무를 최소화하는 등 업무효율을 높이고 의료진의 진료 프로세스도 개선할 수 있다”며 “인건비 부담이나 구인난을 줄이는 데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유비케어의 무인접수 키오스크 제품은 렌탈상품(운용리스)으로 이용할 수 있어, 초기 도입 비용 부담을 낮추고 렌탈료 손비(비용)처리를 통한 절세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렌탈기간(36개월) 동안 무상으로 A/S를 지원 받을 수 있다.

유비케어는 현재 관계사 비브로스와 협력하여 작년부터 병·의원에 무인접수 태블릿을 제공하고 있고, 올해에는 키오스크 제품을 출시했다. 뿐만 아니라 LG CNS와의 제휴를 통해 상반기까지 LG CNS의 로봇 서비스 소프트웨어가 탑재된 무인접수로봇 상품을 상용화하는 등 무인접수 제품 라인업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유비케어는 4일 LG CNS와 ‘로봇을 기반으로 한 병·의원용 서비스 및 솔루션에 사업 추진’을 위한 MOU(양해각서) 체결을 완료했다.

한편 유비케어는 14일부터 17일까지 삼성 코엑스에서 열리는 의료기기박람회 KIMES 2019에 참가해 태블릿, 키오스크, 로봇 등으로 구성된 무인접수 제품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송양주 기자  press@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