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산불.인명피해 발생하는 논·밭두렁 태우지 마세요
(사진=나우타임즈)

소방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16~′18년) 논·밭두렁을 태우다가 시작된 화재가 1,338건이었고 11억여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해 인명피해도 64명이나 발생했고 16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에 사는 노인들은 과거부터 해오던 대로 봄이 되면 논·밭두렁을 태우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바람 등에 의해 화재가 급속히 확산 될 때 신체적으로 화세에 대한 대응반응이 떨어지고, 불을 끄려고만 하다가 숨지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특히,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논두렁 태우기가 해충방제 효과보다 이로운 곤충이 더 많이 없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24일 전남 장흥군에서는 80대 노인(여)이 농업부산물을 태우다가 인근 목초지로 불이 번지자 불을 끄려다 지쳐서 숨지는 사고가 있었다.

또한 27일에도 충남 홍성군에서 80대 노인(여)이 밭에 있는 잡풀을 태우다가 근처 밭으로 번지는 불을 혼자서 끄려다가 목숨을 잃기도 했다.

사망자와 부상자 대부분이 노인층으로 60대 이상이 83%로 나타났다.

논·밭두렁 태우기를 하지 말고, 특히 혼자서 불을 끄기보다는 먼저 대피한 후 119로 신고해야 한다.

김진호 기자  linux9i@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