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건강칼럼]목이 아프신가요? 생활습관과 자세교정이 중요!거북목증후군...생활습관을 바꾸세요
(사진='의료진 대상 교육하는 나정엽 재활의학과 전문의' 나정엽재활의학과 제공. 나우타임즈)

잦은 두통과 어깨를 누르는 통증으로 일상생활에 지장을 받는 사람들이 많다.

충분한 휴식에도 통증이 잘 낫지 않고 빈도가 잦아진다면 목 디스크를 유발하는 거북목증후군을 의심할 수 있다.

정상적인 목의 경우 경추뼈가 앞으로 나오는 C자형태이나 거북목증후군의 경우 C자 형태가 소실되고 일자가 되는 현상이 발생한다.

증상이 심화될 경우 목이 어깨선 보다 앞으로 나오는 신체불균형으로 진행될 수 있다.

심사평가원의 자료에 따르면 거북목증후군으로 진단받은 환자의 2/3은 20~30대의 젊은 층이며 이후 일자목으로 인한 디스크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고 한다. 이는 젊은 층의 스마트폰 사용과도 밀접한 만큼 목과 어깨의 이상통증에 더욱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좋다.

목과 어깨의 이상 통증은 뒷목통증, 근육뭉침, 어깨통증 동반, 손발저림, 머리가 앞으로 많이 나옴, 수면장애 등이 있다.

거북목증후군은 평소 생활습관이 중요하다.

장시간 컴퓨터를 하거나 운전하는 경우 자주 목을 스트레칭을 해주어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며 자세를 잡아주는 것이 좋다. 또한 자세의 교정을 위해 거울에 비춰진 자신의 자세를 자주 확인하는 습관을 갖는 것이 좋다.

목과 어깨 통증으로 불편하다면 생활습관과 자세의 교정을 해보고 증상이 지속된다면 도수치료와 같은 물리요법이나 주사치료를 통해 통증을 개선할 수 있다.

나정엽재활의학과 원장은 “거북목 증후군은 가볍게 여기지만 목 디스크로 악화가 가능한 질환이다. 하지만 비수술적 요법으로 치료가 가능하며, 바른 자세를 유지할 수 있는 근력을 키워 충분히 건강해질 수 있다"고 전했다.

도움말 : 나정엽재활의학과 나정엽원장

김진호 기자  linux9i@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