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
한국데이터진흥원, 11일 2019년 DB-Stars 사업 공모 마감
2019년 K-Global DB-Stars 사업설명회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이 우수 데이터 비즈니스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DB-Stars’ 사업 공모를 4월 11일 오후 4시에 마감한다.

매년 20:1 이상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는 ‘DB-Stars’는 데이터 활용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이다. 데이터 활용 비즈니스 모델을 보유한 서비스(아이디어)를 공모·발굴해 그들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개발비, 데이터 특화 컨설팅, VC멘토링, 교육, 인프라, 네트워킹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진흥원은 최근 멘토, 컨설턴트, ‘DB-Stars’ 지원기업, 인프라 제공 기업, 데이터 기반 스타트업 임직원 및 관계자 등 1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퓨처플레이 최재웅 책임 심사역, 몬스터테스트랩 최준현 대표, ARM 트레져데이터 고영혁 총괄 등은 투자 사례와 함께 성공하는 데이터 기업들의 공통점 및 데이터 비즈니스 트렌드를 소개했다.

또한 데이터 인프라 업체인 아마존웹서비스, 네이버클라우드플랫폼, KT클라우드 담당자들이 참석해 ‘DB-Stars’ 지원 기업 특별 혜택을 안내했다.

올해 ‘DB-Stars’ 공모신청은 4월 11일까지 홈페이지로 접수하면 된다.

선발된 팀들은 △사업화 지원금(최대 6000만원) △데이터 특화 컨설팅 △투자자 멘토링 △실무역량 강화교육 △인프라 제공 △홍보·IR △투자설명회(데모데이) 개최 등 맞춤형 사업화 지원을 받게 된다.

특히 사업 종료 뒤 최종 평가를 거쳐 우수팀 4팀을 선정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등을 수여한다. DB-Stars 얼럼나이(1기~5기)를 포함한 모든 팀들에게도 투자사 연계·컨설팅 같은 후속 지원이 제공된다.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민기영 원장은 “‘DB-Stars’는 데이터 활용 사업화 아이디어를 보유한 창업 7년 미만의 데이터 활용 스타트업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며 “지난 5년간 ‘DB-Stars’ 사업을 통해 선발된 67개팀은 민간투자유치 518.6억원, 전략적 M&A 5건, 데이터 제휴·판매 29건, 해외진출 및 국제수상 23건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달성했다. ‘DB-Stars’ 참여를 통해 경쟁력 있는 데이터 강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기 바란다”고 밝혔다.

김진호 기자  linux9i@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