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강원도 산불피해지역 이재민에게 의료급여 지원...6개월간 의료급여 1종
(사진=나우타임즈)

강원도 동해안 산불피해지역이 특별재난구역으로 선포됨에 따라, 피해를 입은 이재민으에 대한 의료급여(1종)가 지원된다.

지원대상은 피해조사결과 재난지수 300 이상(재난지원금 총액이 50만 원 이상인 경우)인 경우가 해당된다.

지원은 이재민 의료급여 대상자가 되면 재난이 발생한 날로 소급하여 병원과 약국 이용 시 본인부담금이 최대 6개월 동안 면제 되거나 인하된다.

지원을 받으려면 읍면동 주민센터에 이재민 의료급여를 신청하면 시․군청에서 피해조사 후 대상자로 선정․지원한다.

이재민 의료급여 수급자로 선정되기 전에 병․의원을 이용하여 발생한 본인부담금 차액을 추후 정산하여 시․군청에서 수급자에게 환급한다. 

보건복지부 임은정 기초의료보장과장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고성군 등 5개 시․군과 긴밀히 협조하여, 산불피해 이재민의 의료급여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송양주 기자  press@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