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5·18 왜곡 처벌법 제정…찬성 60.6% vs 반대 30.3%[여론조사]5·18 왜곡 처벌법 제정…찬성 60.6% vs 반대 30.3%
(그래픽='5·18 왜곡 처벌법 제정 여론조사' 리얼미터. 나우타임즈)

리얼미터의 '5.18 왜곡 처벌법' 여론 조사 결과, TK·60대이상, 바른미래당 지지층, 무당층과 중도층 포함 거의 대부분의 지역계층에서 찬성 여론 대다수이거나 우세. 강한 찬성 40% 넘어섰다. 

이는 올해 2월13일 조사(찬성 55%, 반대 35%)에 비해 찬성 여론 다소 확대된 양상이며, 찬성 우세는 진보층중도층, 정의당·민주당·바른미래당 지지층과 무당층, 모든 연령층, 모든 지역에서 나타났으며, 반대가 우세한 층은 보수층, 한국당 지지층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 10명 중 6명은 5·18 왜곡 처벌법 제정에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반대는 찬성의 절반 수준이었다.

최근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왜곡, 날조, 비방 행위를 처벌하는 법을 만들자는 주장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t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5·18 왜곡 처벌법 제정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찬성(매우 찬성 41.6%, 찬성하는 편 19.0%) 응답이 60.6%로, 반대(매우 반대 17.0%, 반대하는 편 13.3%) 응답(30.3%)의 두 배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9.1%.

강한 찬성(매우 찬성 41.6%)은 40%를 넘었고, 대구·경북과 60대 이상, 바른미래당 지지층, 무당층과 중도층을 포함한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찬성 여론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했고, 반대는 자유한국당 지지층과 보수층에서 대다수였다.

한편, 올해 2월 13일 조사에서는 찬성이 55%, 반대가 34.7%로 나타났는데, 찬성 여론이 다소 확대된 것으로 보인다.

김진호 기자  linux9i@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