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소식
파주 운정신도시~홍대 광역버스, 내년 상반기 중 운행
서울과 파주 운정시도시를 오가는 광역버스 /자료사진 © News1

경기 파주시 운정신도시에서 홍대입구역을 운행하는 광역버스 노선이 신설된다.

28일 파주시에 따르면 운정신도시는 지난 4년간 약 4만6000명의 인구가 급증해 광역 대중교통 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그러나 운정신도시에서 홍대입구까지 가는 버스 노선이 없어 시민들의 노선 신설 요구가 많았지만 운송업체 경영적자 및 서울시의 반대로 광역버스 신설이 불가했다.

파주시는 예비차 투입 등 증차운행 및 2층버스 도입 등을 통해 광역 대중교통 수요에 대응하고자 했지만 여전히 출퇴근 시간대에 시민들의 불편 민원이 증가해 왔다.

이에 파주시는 경기도 새경기 준공영제(노선입찰제) 시범사업에 참여해 운정신도시에서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을 운행하는 노선이 선정됐으며 올해 하반기 사업자 모집 절차를 통해 2020년 상반기 중 운행을 개시할 예정이다.

새경기 준공영제는 공공이 노선을 갖고 버스업체는 한정면허로 운영권한을 위탁하는 형태의 노선입찰제 방식의 준공영제로써 경기도와 파주시가 5:5로 예산을 분담한다.

파주시는 2018년 4월 광역버스 준공영제 사업을 통해 광역버스 공급량을 약 30% 늘렸으며 교하·운정에서 서울역을 운행하는 M버스를 신설하기 위해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에 2019년 광역급행(M)버스 사업을 공모 중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시민의 발이 되는 대중교통은 버스업체만의 문제가 아니라 공공의 노력이 필요하다”며 “최근 3기 신도시 발표로 인해 힘들어하는 시민들의 힘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