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약은 약국에서...인터넷 해외 직구 의약품 주의해야
(그래픽=‘의약품 안전하게 구매하기 홍보물' 식품의약품안전처. 나우타임즈)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약품안전지킴이’와 함께 인터넷 거래나 해외직구를 통해 사용하는 의약품에 대한 위법성과 위험성을 알리는  ‘의약품 불법유통 근절’ 캠페인을 11월 8일 대전역 광장에서 개최한다.

또한, ‘의약품 안전하게 구매하기’ 홍보물(리플릿, 장바구니)도 배포할 예정이다.

(그래픽='의약품 안전하게 구매하기 홍보물. 식품의약품안전처. 나우타임즈)

'의약품안전지킴이'는 의약품 안전에 관심 있는 국민을 대상으로 매년 모집하며, SNS를 통한 의약품 안전정책 홍보, 의약품 불법유통 근절 캠페인 참여, 정책홍보 아이디어 발굴 및 관련 콘텐츠 제작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식약처는 이번 캠페인에서 해외직구 등 인터넷으로 판매되는 의약품은 하고 무허가 시설에서 비위생적으로 제조되었을 가능성이 높고, 판매자에게 의존한 정보로 인한 오·남용 우려 등의 이유로 구매해서는 안 되며, 약국에서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식약처는 그동안 의약품 불법 유통 차단을 위해 의약품 불법 판매의 알선 및 광고 금지 규정 신설하고, 무허가 의약품 제조(수입)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고, 온라인 불법유통 모니터링 및 판매 사이트 차단·삭제 요청을 함과 동시에 온라인 불법유통 신고사이트 개설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오고 있다.

 

송양주 기자  press@nowtimes.co.kr

<저작권자 © 나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